헤이리와 자운서원으로의 가벼운 출사 in 2007 가을

언젠가부터 든 생각이지만, 현실보다는 현실을 대변하는 이미지가 현실보다는 훨씬 아름답다는 생각입니다. 추상화라는 장르가 생긴것도 그때문일지도 모르겠다는 생각도 문득 드네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If you enjoyed this post, please consider leaving a comment or subscribing to the RSS feed to have future articles delivered to your feed reader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